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협회소식

중앙회 소식

오세훈 서울시장과 훈민정음 창제 탑 건립에 관하여 환담

관리자 | 조회 40

사단법인 훈민정음기념사업회 박재성 이사장은 78일 오전 1050분 서울특별시청 5층 시장실에서 오세훈 훈민정음탑건립조직위원회 고문을 예방하고 지난 4일 반기문 제8대 유엔사무총장을 예방한 내용에 대해서 언급했다.

 

박 이사장은 훈민정음을 창제한 세종대왕의 나신 날을 국가기념일로 지정하는 것과 훈민정음 창제 탑 건립을 위하여 범국민 서명운동을 전개하고 있다고 설명하자 오세훈 시장은 당연히 세종대왕 탄신일이 국가기념일인 줄 알고 있었는데, 아직 지정이 되지 않았다는 것이 의아하다면서 훈민정음 창제 탑은 어느 곳에 세울 예정인지 궁금하다고 물었다.

 

이에 대해서 박재성 이사장은 지난 2세종특별자치시(시장 최민호. 이하 세종시’)에 훈민정음 창제 탑을 건립하기로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면서 “1호로 서명에 동참한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에 이어서 2호로 오세훈 시장의 서명을 받고 싶다요청하자 오시장은 즉석에서 서명을 하여 화답했다.

 

한편, 박이사장은 전날 출판된 '우리말로 찾는 정음자전'과 산문집 '훈민정음에서 길을 찾는다'를 증정하면서 광화문 광장의 세종대왕 동상의 하단에 건립된 어제 서문의 표기 오류에 대해서 다뤘다고 내용 설명을 하였다. 책을 받은 오 시장은 세종대왕 동상의 오류에 대한 내용을 바로 펼쳐보이면서 배석한 비서실장에게 곧바로 시정하고 박이사장에게 결과를 알려주는 것은 물론, 향후 훈민정음과 관련해서는 훈민정음기념사업회의 자문을 받으라고 지시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훈민정음기념사업회 김동연 이사와 김연식 상임이사, 박화연 이사, 강창구 훈민정음탑건립조직위원회 공동추진위원장과 김진곤 전국학교운영위원총연합회장이 배석했다.<박화연 이사>